영등포구 가로수길 관리 경진대회 2년 연속 ‘최우수구’ 수상 쾌거

홈 > 지방 > 지방
지방

영등포구 가로수길 관리 경진대회 2년 연속 ‘최우수구’ 수상 쾌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4-07-06 12:48

본문

영등포구

 

가로수길 관리 경진대회 2년 연속 최우수구수상 쾌거

 

‘2024년 우수관리 가로수길 경진대회’ 2년 연속 최우수구수상 쾌거

 

중로 일대 가로수길’,효율적인 가로수 관리로 명품 가로수길로 등극

d1a244971224532b921934397d72a877_1720237571_8914.jpg

다양한 초화류를 식재한 영중로 띠녹지 모습.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가 서울시 ‘2024년 우수관리 가로수길 경진대회에서 사계절 다양한 경관성, 안전성 등을 인정받아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일상생활 곳곳에 꽃과 나무가 가꿔진 꽃의 도시 영등포, 정원도시 영등포를 조성하겠다는 구의 저력을 다시 한번 입증한 것이다.

d1a244971224532b921934397d72a877_1720237607_9764.jpg
가로수 안전진단을 하고 있는 모습. 


서울시에서 주최한 ‘2024년 우수관리 가로수길 경진대회는 우수사례 발굴 및 공유를 통해 가지치기 방식을 개선하고, 도시 경관성과 생태 건강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평가지표는 경관성 생태적 건강성 시민참여 유지관리 안정성으로, 수목 전문가 등의 전문 심사단의 서류평가와 현장심사를 거쳐 우수 가로수길을 선정한다

d1a244971224532b921934397d72a877_1720237640_7654.jpg
가로수에 급수하고 있는 모습. 


이번 평가에서 구는 영중로(영등포시장역 ~ 당산중학교앞 교차로) 일대 가로수길을 공모한 결과, 25개 자치구 중 2년 연속 최우수구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은 것이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 구는 가로수 하부 정원형 띠녹지 조성과 가지치기(경관성), 가로수 보호시설 전담반 운영과 가로수 안전진단 용역 실시(안전성), 주민이 참여하는 녹지관리 봉사대 운영(시민참여)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구는 영등포를 대표하는 영중로 가로수길이 도시경관 개선과 효율적인 가로수 관리를 선도하며, 지방자치단체를 대표하는 명품 가로수길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한다.

그간 구는 도심 속에서도 작은 정원과 사계절 변화를 느낄 수 있도록 공원, 가로변, 골목길, 하천, 자투리땅 등 곳곳의 녹지공간 조성과 관리에 힘쓰고 있다. 구민들이 거리를 걸으며 작은 정원과 사계절 변화를 느낄 수 있도록 정원형 띠녹지를 조성하고, 우기 전에는 위험 가로수 정비로 구민 피해를 최소화한다. 이뿐만이 아니다. 지속 가능한 녹지관리 문화를 정착시키고자 구민 참여로 녹지를 꾸미는 녹지관리 봉사대를 운영하고 있다.

d1a244971224532b921934397d72a877_1720237671_9232.jpg
최우수 평가를 받은 영중로 가로수길.

 

최호권 영등포구청장은 동네 구석구석에 오아시스 같은 가로수길을 조성해 도시 품격을 높이고, 꽃과 나무, 자연과 사람이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라며 공원녹지 확충사업에 더욱 힘써 산이 없는 영등포이미지를 벗고, 치유와 쉼을 선사하는 정원도시, 문화도시, 건강힐링도시로 거듭나겠다.”고 전했다.

김경배 기자 klawdaily@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