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각 동마다 마을도서관 1곳씩 짓는다

홈 > 지방 > 지방
지방

영등포구, 각 동마다 마을도서관 1곳씩 짓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1-01-18 18:35

본문

영등포구, 각 동마다 마을도서관 1곳씩 짓는다

2019년부터 8곳 조성 완료올해 5, 22년까지 총 18곳 조성 예정

주민들이 소통하고 지식문화를 향유하는 열린 문화공간으로 탈바꿈

2416d22beba32925c0ddfa10f83687ea_1610962494_6687.jpg
신길5동 주민센터에 조성된 꿈터 마을도서관내부 전경.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지역 주민들이 도서관을 매개로 소통하고 지식을 습득하며 문화를 향유하는 생활밀착형 마을도서관을 각 동별 1곳씩 조성한다고 밝혔다.

구는 2019년부터 이 같은 생활밀착형 마을도서관 건립을 역점사업으로 추진, 현재까지 마을도서관 총 8곳을 조성했다. 올해는 5곳을 추가로 마련할 계획이며, 2022년까지 영등포 18개 동마다 1곳씩 총 18곳의 마을도서관 완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까지 조성이 완료된 마을도서관은 당산1동 책나무 마을도서관 양평2동 작은 마을도서관 여의동 여의샛강 마을도서관 당산1동 빛글공감 마을도서관 신길7동 마음서랍 마을도서관 신길3동 생각나무 마을도서관 신길5동 꿈터 마을도서관 신길4동 드나드리 마을도서관 등이다.

2416d22beba32925c0ddfa10f83687ea_1610962526_2109.jpg
당산골 문화의 거리에 조성된 빛글, 공감 마을도서관내부 전경.

올해 지어질 예정인 마을도서관은 신길1(밤동산 지역) 대림1(조롱박사업단 옆) 대림2(중앙시장 인근) 대림3(원지공원 옆) 도림동(주민센터 4)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새로 지어지는 마을도서관들은 엄숙하고 경직된 기존 도서관의 이미지를 벗고 편안하고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휴식과 여가를 즐기는 공간으로 꾸몄다, “앞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춘 양질의 다양한 콘텐츠를 구비해 미래 지식문화를 선도하는 공간으로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경배 기자 klawdaily@naver.com